금융으로 따뜻해진 든든함

※ 자동재생시 소리가 안나올 경우, 상단의 [ 주의요함 > 사이트설정 > 소리 ]허용으로 변경해주세요! 공지 자세히보기 ▶

시 바다 앞에 서 있는 남성. 암 초기 판정을 받았다. 의사의 목소리와 어머니의 목소리가 들린다. 휴대폰의 알람음과 함께 남자가 잠에서 깬다. 신한은행의 문자를 받고 어려운 상황이 생기더라도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에 든든함을 느낀다.

우리는 현실에서도 일어날 법한 나쁜 일을 꿈에서 겪기도 한다. 급한 돈이 필요한 일이 생기더라도 신한은행이 든든하게 곁에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.

STAFF
감독 : 이바름
촬영 : 김지은, 김수현
편집 : 김지은, 이바름
배우 : 이현성


응원댓글0

  • 댓글/답변은로그인 후, 작성해주세요!